매일매일 건강정보

제목:연령별로 시력관리 하는 법 기억하고 실천하기

내용:

눈은 우리가 평생 가지고 살아야 하는 것인데 어릴 때 관리를 잘하지 않으면 시력이 평생 안좋아집니다.
따라서 지금부터 안내해드리는 연령별로 시력을 관리하는 방법에 대해 잘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먼저 이제 막 태어난 신생아는 성인 시력의 약 50%에 불과하고 2~3세 때는 약 60~80%까지 성장하게 됩니다.
특히, 어릴 때부터 나타날 수 있는 근시, 원시, 난시는 외관상 보이지 않기 때문에 4~5세부터 검사를 진행하여 미리 대비해야 합니다.
초등학교에 입학한 후에 발견하면 이미 시력이 안좋아진 경우가 많으므로 미리 시력검사를 진행해주시기 바랍니다.

청소년기에는 급격하게 성장하며 눈 길이가 길어지고 근시가 발생하는데 현재 한국 청소년의 50%는 근시가 있을 것으로 추측하고 있습니다.
이 때에는 오랜기간 가까이에서 보는 작업을 피하고 안경이나 콘택트렌즈로 시력교정을 할 수 있으나 그 중 안경이 가장 안전합니다.
20세 이상부터는 시력교정술을 받을 수 있는데 시술 종류가 라식, 라섹 등 다양하게 있으니 자신의 눈 상태에 맞춰서 진행합니다.
중년기에 접어들면 눈물의 양이 부족해지고 빨리 마르게 되는 건성안이 발달하며 심하면 시력이 떨어지는데 이것이 백내장의 원인이 되므로 주의합니다.


마지막으로 장년기에 들어서면 눈물이 부족해서 노안 현상이 일어나고 백내장 발병률도 높아지게 됩니다.
백내장은 이 시기에 시력이 나빠지는 주요 원인이므로 시력이 감퇴한다면 수술하는 것외에 적절한 치료방법이 없습니다. 
그리고 백내장 수술은 매우 정교하기 때문에 수술 후 시력이 회복될 수 있으나 절대로 부작용이 없다고 단언할 수는 없기에 언제나 주의해야 합니다.